원자력, 판도라의 상자일까 친환경의 미래일까?
메인 이미지

원자력, 판도라의 상자일까 친환경의 미래일까?

 

해당 콘텐츠는 BYTE의 프리미엄 구독 서비스, BYTE+의 3월 15일자 콘텐츠입니다. BYTE+를 구독하시면 비즈니스와 경제 이슈에 대한 깊은 분석과 흥미로운 이야기들이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 BYTE+ 멤버십 구독하기

 

최근 탈원전 정책 백지화를 내세웠던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대통령으로 당선되면서 원자력 발전에 대한 관심이 다시 높아지고 있습니다. 당선 소식이 전해지자마자 국내 원전 관련주들이 급등하면서 원전 산업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죠. 원자력은 우리나라 전체 전력 생산의 약 30%를 담당하고 있는 에너지원인데요. 한 때 값싸고 친환경적인 에너지원으로 여겨졌지만, 2011년 동일본 대지진 당시 후쿠시마 원자력 발전소가 폭발하고 이로 인해 천문학적 피해가 야기되면서 부정적인 인식이 급속도로 확산하게 되었습니다.

 

이웃 게시글

차원의문에 종이비행기를 날리는 빠띠
Byte가 매일 아침 보내주는비즈니스・경제 뉴스레터
프리미엄 비즈니스・경제 콘텐츠로
어제보다 더 똑똑해진 나를 만나고 싶다면?
우편함에 편지를 넣는 빠띠
내 뉴스레터 어디갔지?요즘 메일함에서
뉴스레터가 잘 보이지 않는다면?

에디터 정보

에디터 JAY 프로필 이미지
JAY
Byte 콘텐츠 총괄, JAY입니다.
국제 한입 목록으로 돌아가기